식자재 직거래 플랫폼 식봄, ‘상생 프로젝트’로 외식업 소상공인 전폭 지원

외식업 소상공인 대상 식자재 구매 시 각종 렌털비 매달 최대 30만원 지원
판매 수수료 0%, 입점 업무 지원으로 오프라인 중소 유통사의 온라인 진출 독려
판매자와 구매자 모두 상생하는 참여자 중심 온라인 유통 생태계 만들어 갈 것

2021-11-10 08:40 출처: 마켓보로

식봄이 소상공인을 위한 상생 프로젝트를 실시한다

성남--(뉴스와이어) 2021년 11월 10일 -- 마켓보로는 식자재 직거래 자사 플랫폼 식봄(대표 임사성)이 ‘상생 프로젝트’로 외식업 소상공인들과 중소 유통사를 전폭적으로 지원한다고 10일 밝혔다.

식자재에 특화된 쇼핑몰인 식봄은 외식업 자영업자와 해당 지역의 식자재 공급 유통사들의 정보 제공 및 직거래를 연결해 정보의 비대칭을 해결하고, 상호 거래의 편리성을 제공하는 지역 기반 소상공인 온라인 식자재 직거래 플랫폼이다.

이번 상생 프로젝트는 코로나19로 가장 큰 어려움을 겪는 외식업 소상공인 및 중소 유통사를 지원하면서 이들과 IT 플랫폼이 함께 어려움을 극복하고 지속적인 상생 생태계를 만들어나가기 위한 프로젝트다.

먼저 ‘외식업 소상공인’을 위해 식봄에서 식자재를 구매하면 매월 고정적으로 지출되는 정수기, 인터넷, CCTV 등 각종 렌털비를 매달 최대 30만원까지 지원한다.

또한 온라인 판매에 어려움을 겪는 ‘중소 식자재 유통사’들을 위해서는 상품 사진 및 등록부터 상품 구성 방안, 가격 세팅, 행사 상품 홍보까지 꼼꼼한 입점 준비 및 온라인 판매 업무를 지원한다.

이 밖에도 수수료 부담으로 온라인 진출을 망설인 ‘중소 유통사’를 위해 최대 6개월간 식봄 판매 수수료를 무료로 제공해 온라인 판매를 적극적으로 지원한다.

식봄을 운영하는 임사성 마켓보로 대표는 “식봄은 지역별 상권을 중심으로 생업을 함께 영위하는 외식업 소상공인의 오프라인 생태계에서 거래 불편함을 해결하고, 합리적이고 안전한 거래를 돕는 창구 역할일 뿐”이라며 “앞으로도 더욱 플랫폼 중심이 아닌 판매자와 구매자 모두 상생하는 참여자 중심의 온라인 유통 생태계를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이번 식봄 상생 프로젝트에 대한 더 자세한 내용은 식봄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웹사이트: http://marketboro.com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